아동부

  • 홈 >
  • 교육위원회 >
  • 아동부


 

 북아현교회 아동부는 초등학생(8세-13세)을 양육하는 부서로 하나님을 향한 순수한 열정과 사랑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한명한명이 하나님의 형상대로 창초된 존귀한 자녀로 하나님의 일꾼임을 함께 배워가고 있습니다.​

 

아동부
47과. 감사하는 제자. 48과 예수님을 기다리는 제자. 신대수 2021-12-09
  • 추천 0
  • 댓글 0
  • 조회 277

http://bukjang.org/bbs/bbsView/26/6003614

                                                      

                                                      제47. 감사하는 제자.

 

오늘의 말씀: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너와 네 집에 주신 모든 복으로 말미암아

                    너는 레위인과 너희 가운데에 거류하는 객과 함께 즐거워할지니라

                  신명기26:11.

본문말씀: 신명기26:1~11.

 

어떤 상황이 생겼을 때 사람마다 반응이 달라요.

짜증과 불평이 가득한 사람도 있고 걱정부터 하는 사람도 있어요.

똑같은 상황인데 감사가 넘치는 사람도 있어요.

친구들은 어떻게 반응하나요?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감사로 삶을 살기 원해요.

그러기 위해서는 기억해야 할 것이 있어요.

바로 하나님께서 우리와 함께하신다는 사실이에요.

이스라엘 백성들은 약속의 땅에서 추수할 때 지금까지 인도하신 하나님을 기억했어요.

 힘들고 어려운 순간에도 늘 함께하셨던 하나님을 기억했어요.

이스라엘 백성들과 함께하신 하나님께서는 우리와도 늘 함께하세요.

함께하시는 하나님을 기억한다면 우리의 삶은 감사가 넘칠 수밖에 없어요.

살다보면 기쁜 일도 있지만 힘들고 어려운 상황이 닥치기도 해요.

하지만 모든 순간마다 함께하시는 하나님을 기억하며 하나님께서 선한 길로 인도해 주실 것을 믿고 감사하시기를 소망해요.

그런데 감사한 마음으로 끝나서는 안돼요.

감사의 기쁨을 이웃에게 전하며 함께 누려야 해요.

 

친구들!

우리 친구들도 감사의 기쁨을 친구들과 이웃들에게 나누어 주길 바래요.

우리 친구들과 늘 함께 하시는 하나님께 감사하길 바래요.

 

@ 친구들과 선생님들의 기도로 성경학교를 주님의 은혜로 잘 마치게 되었어요.

   겨울 성경학교도 잘 준비해서 친구들과 재미있는 추억을 또 만들어 봐요.

@ 이번 주는 공동체 예배로 드려요.

   부모님과 꼭 함께 비대면 예배를 드려요.

@ 코로나는 전염병이에요. 누구나 조심을 해도 걸릴 수 있어요.

   걸리면 치료 잘 받으면 되요.( 편식하지 말고, 잘 먹고, 잘 자고. 잘 싸면 되요.)

   두려움, 불안, 걱정, 근심은 예수님이 주시는 마음이 아니에요.

   예수님이 주시는 마음은 사랑, 평강, 화평이에요.

​   우리의 가장 강력한 무기()은 예수님이에요.

   예수님께 나의 모든 것을 맡기고 의지해요, 그게 바로 기도예요.

 

 

 

 

                                                   제48. 예수님을 기다리는 제자.

 

오늘의 말씀: 내 눈이 주의 구원을 보았사오니 이는 만민 앞에 예비하신 것이요

                   이방을 비추는 빛이요 주의 백성 이스라엘의 영광이나이다 하니

                 누가복음2:30-32.

 

본문말씀: 누가복음2:22~39.

 

오랜 시간이 흐르며 이스라엘 백성은 모든 사람을 구원할 구원자,

곧 메시야를 보내 주신다는 하나님의 약속을 잊은 채 살아갔어요.

 

하지만 변함없이 하나님의 약속을 기다리는 사람이 있었어요.

바로 시므온이에요.

그는 하나님의 약속을 간절히 새기며 기다렸어요.

어느 날 시므온은 성령의 감동을 따라 성전에 들어갔어요.

그때 마리아와 요셉이 정결예식을 위해 아기 예수님을 품에 안고 성전에 들어왔어요.

하나님께서 약속하신 구원자, 예수님을 만난 거에요.

시므온은 아기 예수님을 안고 하나님께 감사와 찬양을 드렸어요.

오랜 시간 하나님의 약속을 기다린 만큼 시므온의 마음엔 기쁨이 더욱 넘쳤어요.

 

하나님, 세상을 사랑하셔서 이 땅에 보내 주셨던 예수님을 기억합니다.

그리고 다시 오실 예수님을 기대합니다.

우리 친구들이 간절히 기대하며 예수님만 바라보고 살아갈 수 있도록 인도해 주세요.

우리 친구들이 기다림의 은혜를 누릴 수 있도록 인도해 주세요.

 

 

 

@ 말씀봉독: 친구. 대표기도: 친구.

   봉헌기도: 맹민화선생님.

 

@ 전염병은 하나님께서 주관하십니다.

   두려워하지 마시고 지금껏 해왔던 대로 만 하시면 됩니다.

   우리는 하나님께서 택하신 하나님의 자녀임을,

  ​우리의 면역력은 주 예수 그리스도 의 십자가 보혈의 피임을 명심하시길 바랍니다.

  





 

 

 

    예수님께서 주신 우리의 힘은 예수이름입니다.

 

@ 낼은 총회가 있습니다.

 

 

 

    추천

댓글 0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
이전글 49과. 마리아처럼 순종하는 제자. 50과 천사처럼 찬양하는 제자. 신대수 2021.12.25 0 184
다음글 성경학교. 주제: 생명을 살리시는 하나님. 신대수 2021.11.23 0 183